방어기제

불안은 자아에게 닥친 위험을 알리는 신호이다. 불안은 세 가지 자아 간의 갈등으로 끊임없이 야기된다. 자아는 충동적으로 쾌락을 추구하는 원초아와 완벽성을 추구하는 초자아와의 갈등을 감소시키려고 노력한다. Freud는 모든 행동이 본능(instinct)에 의해 동기화되는 것처럼 역시 불안을 피하려고 한다는 점에서 방어적이라고 보았다. 인간은 기본적으로 불안을 원치 않으며 불안으로부터 벗어나기를 원한다. 따라서 인간은 갈등(conflict)에서 비롯된 불안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다양한 방어기제를 사용한다. 방어기제는 고통에서 우리를 보호한다는 점에서 유용한 목적에 기여하지만, 그것이 무분별하고, 충동적으로 사용될 때에는 병리적이 된다.

다양한 방어기제가 작동되는 구체적 내용은 서로 다르지만 공통적인 두 가지 특성을 지닌다. 첫째는 현실의 부정 혹은 왜곡이다. 둘째, 방어기제는 무의식적으로 작동된다는 점이다.

몇 가지 주요한 방어기제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억압(repression)

불안에 대한 일차적 방어기제로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 억압은 용납할 수 없는 충동을 무의식으로 추방하는 능동적, 무의식적 과정이다. 고통스런 감정에 대한 방어와 충동에 대한 방어는 불안과 죄의식, 자기의 행동이나 태도 따위를 죄악시하는 주관적 감정)을 피하여 자아를 보호하려는 동일한 동기(motive)와 목적(purpose)을 가진다. 일반적으로 억압된 충동(drive)은 의식적 노력으로 표면화되지 않는다. 억압은 한 번도 의식된 적이 없을 수도 있고(1차적 억압), 한 번 의식된 것일 수도 있다(2차적 억압).

억압은 무의식 속에 있는 것이 의식되지 못하도록 방해할 수도 있다. 구체적 사건, 특히 정신적 충격(impact)을 준 사건 혹은 고통스러운 감정과 관련된 사건은 불안을 일으키기 때문에 억압의 대상이 되기 쉽다. 억압된 예로는 저명한 연사를 소개하는 중요한 시간에 기억착오(memory falsification)를 일으키는 것 등이 있다. 이 실수는 상징적 의미를 지니며 실제 기억상실(記憶喪失, 머리의 타박(打撲)이나 약물 중독 등 때문에 그 이전의 어떤 기간의 기억을 잃어버리는 일)이 일어난 것은 아니다. 억압되는 것이 많을수록 억눌린 생각들로 인한 편견이나 선입견이 많아진다. 때로는 억압을 통해 본능적인 혹은 반사회적인 욕구가 억제되므로 억압이 도덕적, 사회적으로 잘 적응된 생활을 가능하게 하기도 한다.

반동형성(reaction formation)

불안을 야기하는 충동, 감정, 생각이 의식의 수준에서 반대의 것으로 대체되는 것을 말한다. 처음의 충동이나 감정, 생각은 완전히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반대의 표현을 통해 의식에서 감춰지는 것이다. 증오(detestation)는 애정으로 대체되고, 관심은 무관심으로, 질책대신 칭찬으로 표출된다. 반동형성(reaction formation)은 현실적으로 적응(adaptation)에 문제를 일으키지 않는 한 불안을 막는 유용한 방어기제가 된다.

퇴행(regression)

잠재적 외상(trauma)이나 실패 가능성이 있는 상황에 처할 때 해결책으로 초기의 발달 단계나 행동양식으로 후퇴하는 것이 퇴행이다. 어릴 때 효과적이고 위안이 되었던 행동으로 되돌아가 갈등이나 스트레스(stress)를 피하는 것이다. 배변훈련(boweltraining)이 충분히 된 아동이 동생이 태어난 후 부모의 관심이 동생에게 집중되자 대소변(feces and urine)을 가리지 못하게 되는 것이 대표적인 예라 할 수 있다.

격리(isolation)

과거의 고통스러운 기억과 연관된 감정을 의식에서 떼어내는 것이 바로 격리이다.

즉, 감정이 사고와 분리된다. 아버지와 관련되어 해결되지 않은 감정이 무의식에 남아있는 한 청년이 자기 아버지의 갑작스러운 죽음에 대해 말할 때는 슬픈 감정을 전혀 보이지 않으면서 아버지를 연상시키는 권위적인 남자가 죽는 영화를 볼 때 비통해하는 것은 격리의 한 좋은 예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취소(undoing)

Undoing은 보상과 속죄의 행위를 통해 용납할 수 없거나 죄책감을 일으키는 충동이나 행동을 중화 또는 무효화하는 것으로 심리적 말살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예를들면 여비서에게 성적으로 끌리는 것을 느낀 남자가 부인에게 줄 비싼 선물을 사는 것이나 기도문을 되풀이하는 마술적 방법으로 죄책감에서 벗어나려고 하는 것이 취소에 해당된다. 취소과정에 의해 현실은 왜곡되는데 의식수준에서는 용납할 수 없거나 죄책감을 일으키는 충동이나 행동이 없었다고 여긴다.

투사(projection)

자신의 용납할 수 없는 충동, 생각, 행동을 무의식적으로 다른 사람이 이러한 충동, 생각, 행동을 느끼거나 행한다고 믿는 것이다. 예를 들면, 남자들에 대해 자기가 느끼는 강한 성적 감정을 인정하고 싶지 않은 여성이 모든 남자들이 성적으로 그녀에게 관심이 있으며 끊임없이 그녀를 원한다고 느끼는 것이 바로 투사에 해당이 되는 것이다.

투입(introjection)

투입은 외부의 대상을 자기 내면의 자아체계로 받아들이는 것을 말한다. 특히 애증과 같은 강한 감정을 직접적으로 표현하는 것을 피하기 위해 다른 사람을 자기로 간주하는 것을 의미한다. 외부대상에 대한 적대적이거나 부정적인 감정을 자신에게로 지향시킨다는 투입은 우울증을 야기하는 중요한 기제로 간주된다. 예를 들어 어머니를 미워하는 것이 자아에 수용될 수 없기 때문에 나 자신이 미운 것으로 대치되는 것이다. 투사와는 반대의 개념으로 이해하면 된다.

전향(against self)

공격성 같은 본능적인 충동이 자기에게 향하는 것(turning against)을 의미한다. 예를 들면 부부싸움을 한 남편이 화가 나서 자기 머리를 벽에 부딪치는 것은 부인에 대한 분노를 자기한테로 향한 것이다.

역전(reversal)

감정, 태도, 특징, 관계, 방향을 반대로 변경하는 것을 뜻한다. 역전과 반동형성(reaction formation)의 구별은 어렵다. 엄밀한 의미로 반동형성은 감정의 역전에 해당되기 때문이다. 그러나 반동형성보다 역전이 더 일반적인 기제이며, 더 광범위한 행동을 포함한다. 역전의 예로는 극도로 수동적이며 무력한 어머니에게 반항하면서 성장해 자신만만하고 유능하게 된 여성이 자신의 성공에 대해 죄책감과 불안을 경험하는 것을 들 수 있다.

승화(sublimation)

리비도를 성적 목표로부터 더욱 고상한 사회적 목표로 전환하는 것이다. 승화란 용납할 수 없는 소원들을 사회적으로 바람직한 행동으로 표출하는 가장 성숙한 방어로 간주된다. 창조적 예술작품은 성적 또는 공격적인 본능의 승화로 여겨진다. 경쟁적인 운동도 공격적 본능의 승화에 해당한다.

Leave a Comment